Road Not Taken is a roguelike puzzle game about surviving life’s surprises. You play as a ranger adventuring through a vast, unforgiving forest in the aftermath of a brutal winter storm, rescuing children who have lost their way.
사용자 평가: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225 개) - 이 게임에 대한 사용자 평가 225개 중 83% 가 긍정적입니다.
출시 날짜: 2014년 8월 5일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한국어(을)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 제품은 귀하의 로컬 언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구매하기 전에 아래에 있는 지원하는 언어 목록을 확인해주세요.

Road Not Taken 구매

 

평가

“It looks like a cute fairy tale, but this is a turn-based game that’s thorny with challenge and packed with an incredible number of gameplay secrets.”
Should you play this game: YES – Kotaku

“Road Not Taken is the cutest catalyst for an existential crisis I've ever encountered”
4.5 out of 5 – Joystiq

“It’s as mean as life, as cruel as the universe, and it still manages to be one of the most intriguing and moving titles released this year.”
90 out of 100 – GamesBeat

게임에 대해

Road Not Taken is a roguelike puzzle game about surviving life’s surprises. You play as a ranger adventuring through a vast, unforgiving forest in the aftermath of a brutal winter storm, rescuing children who have lost their way. Randomly generated levels deliver a limitless supply of possibilities to explore and challenges to overcome. Your actions will influence not only your own story, but that of the villagers you hope to befriend and the town you call home.

Story Details:


Each time you play Road Not Taken, you're likely to experience a very different story. The paths you take will change; the relationships you pursue will twist in ways you did not expect. Which, as it happens, is just like real life.

The villagers of Road Not Taken believe that there is an optimal path through life: a good person gets a job, falls in love and has children. You won't follow this path. Can you find your own unique way through a life?

Gameplay Details:


No path leads to the same destination in Road Not Taken. The trails you take will change, the relationships you pursue will twist in ways you might not expect, and the narrative you create with every action will be yours to decide. Every playthrough offers new and unusual creatures to encounter, secrets and items to discover, townsfolk to build relationships with, and devilish, hand-crafted puzzle rooms to solve.

Brains, Not Brawn

Your character has the magical ability to levitate and move objects. You must figure out how to use your talents and tactics to circumvent or defeat a wide variety of dangerous creatures, obstacles, and boss encounters.

Get Lost in the Wild

Road Not Taken is brought to life with gorgeous 2D artwork, expressively charming sprite design, and an evocative, atmospheric soundtrack. Every puzzle is a challenge of exploration and strategy, testing players to think before taking each step forward.

시스템 요구 사항

Windows
Mac OS X
    최소:
    • 운영체제: Windows XP
    • 메모리: 2 GB RAM
    권장:
    • 운영체제: Windows 7
    • 메모리: 6 GB RAM
    최소:
    • 운영체제: Mac OS X v10.6 or later
    • 메모리: 2 GB RAM
    권장:
    • 운영체제: Mac OS X v10.6 or later
    • 메모리: 6 GB RAM
고객 평가
고객 평가 시스템이 2016년 9월에 업데이트되었습니다! 더 보기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225 개)
평가 유형


구매 형식


언어


검색 조건:


(what is this?)
선택한 조건에 맞는 평가 0 개 ( 사용자 평가 없음)
가장 유용한 평가  전체
9명 중 9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6.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0월 27일
로그라이크 + 퍼즐이라니 어떻게 만들었을까 궁금반 우려반 마음으로 플레이 해 봤는데,
퍼즐 게임으로서는 잘 만들었다는 생각이 들지만 로그라이크 요소는 애매해요.
2년(퍼즐 1게임에 1년) 연달아 구조 목표 인수의 절반을 넘기지 못하면 게임 오버가 되지만,
퍼즐 필드 중간에 세이브가 가능한 사물이 있어서 죽으면 세이브 한 년도에서 되살아납니다.
게임의 스토리가 상당히 드라마가 강해서 죽은 해가 아닌 세이브 한 해로 되살아나는 게 게임의 흐름이 끊기는 느낌이 들었어요.

퍼즐을 푸는 방식은 트리플타운과 매우 흡사합니다. 물건을 던져 합체시키거나 변화시킵니다.
하지만 원하는 사물만을 집는 것이 아니라 주인공 사방의 사물을 동시에 집는 조작방법은 불편했습니다.
퍼즐 난이도도 상당해서 처음 플레이 할 때는 5년 차 이상을 넘기기가 어려웠네요;ㅛ;

그럼에도 불구하고 마을 내 인물들과의 상호작용이나(목장이야기 시리즈하고 판박이지만...)
스토리의 드라마틱한 요소들과 으스스한 분위기를 퍼즐에 잘 녹여낸 수작이라고 생각합니다.
로그라이크 보다는 하드코어한 퍼즐 게임이라고 생각하시고 플레이하시면 만족하실 수 있을 것 같아요.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명 중 1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11.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0월 8일
전작 트리플 타운이 단순한 룰속에서 깊이 있는 퍼즐을 만들어냈다면, 이번 신작은 퍼즐면에서나 시나리오 서사적인 면에서나 진일보한 모습을 보여준다. 전작보다 더 어려워지고 복잡해졌기 때문에 신규 유저가 접근하기는 쉽지 않으나 그 달성감은 트리플 타운 이상이며, 근래 나온 퍼즐게임중에서는 돋보이는 완성도를 보여준다고 평할수 있을것이다. spry fox 특유의 아기자기한 그래픽과 몽환적인 분위기가 어우러져 게임을 하는 내내 한편의 동화를 보는 기분을 들게 해준다. 결코 즐겁고 가벼운 분위기의 동화는 아니지만... 머리쓰는 게임을 싫어한다면 건드리지 말아야 하지만, 퍼즐을 좋아한다면 꼭 한번 해봐야 할 게임.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비추천
0.6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4월 16일
아주 느린 전투함을 우주에서 모는것 같다 정도.
5판정도 노가다하면 새 배를 언락할수 있긴한데 그렇게까진 하고싶지 않음.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9.0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3월 3일
숲속 길잃은 아이들 구하는 퍼즐게임
오브젝트들을 던져 길을 만들어서 아이들을 마을 입구까지 데려다 줘야하는데
생각해야되는게 너무 많아서 어려웠음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