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협을 받고 있는 세계의 유일한 희망이 빛나는 갑옷에 있는 것이 아니라 부적응자와 범죄자 무리의 손아귀에 있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새로운 회전 기반 전략 RPG인 블랙가드가 바로 이 질문을 탐구합니다. 범죄, 마약 및 살인의 어둡고도 성숙한 이야기 속에서 180개 이상의 고유한 마법 기반의 전장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전사, 마법사 또는 사냥꾼으로 활동하면서 자신의 캐릭터 기술을 적합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마음껏 설정하십시오. 도전적인 캠페인은 의심, 반역죄 및 손실의 이야기를 전달합니다. 주요 전환점에서 이야기의 과정을 결정하고 그 결과를 알아냅니다.
사용자 평가:
Overall:
복합적 (평가 1,788 개) - 이 게임에 대한 사용자 평가 1,788개 중 62% 가 긍정적입니다.
출시 날짜: 2014년 1월 22일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Blackguards - Standard Edition 구매

장기 주간 세일! 2016년 5월 9일 까지

-85%
$39.99
$5.99

이 게임이 포함된 패키지

Blackguards - Deluxe Edition 구매

Includes Blackguards, PLUS Artbook with ~150 pages, Soundtrack, digital World Map, Developer Interview Videos and 6 Exclusive Wallpapers

장기 주간 세일! 2016년 5월 9일 까지

The Dark Eye Universe Bundle 구매

4 가지 포함된 항목들: Blackguards, Blackguards: Untold Legends, The Dark Eye: Chains of Satinav, Memoria

Daedalic - Gigantic Bundle 구매

14 가지 포함된 항목들: Anna's Quest, Blackguards, Blackguards 2, Cultures - 8th Wonder of the World, Cultures - Northland, Dead Synchronicity: Tomorrow Comes Today, Decay: The Mare, Gomo, Journey of a Roach, Munin, Randal's Monday, SKYHILL, The Last Tinker™: City of Colors, Zanzarah: The Hidden Portal

이 게임의 다운로드할 수 있는 콘텐츠

 

평가

“Blackguards is a real gem.”
4/5 – The Guardian

“A thrilling story, mixed with a deep, tactical and engaging gameplay.”
8/10 – http://www.everyeye.it/pc/articoli/blackguards_recensione_21543

“Blackguards feels like the gift that keeps on giving. At the heart of its brilliance is an enormously engaging story.”
8.7/10 – Hooked Gamers

Blackguards Deluxe Edition:

게임에 대해

위협을 받고 있는 세계의 유일한 희망이 빛나는 갑옷에 있는 것이 아니라 부적응자와 범죄자 무리의 손아귀에 있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까요? 새로운 회전 기반 전략 RPG인 블랙가드가 바로 이 질문을 탐구합니다. 범죄, 마약 및 살인의 어둡고도 성숙한 이야기 속에서 180개 이상의 고유한 마법 기반의 전장을 발견하게 될 것입니다.

전사, 마법사 또는 사냥꾼으로 활동하면서 자신의 캐릭터 기술을 적합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마음껏 설정하십시오. 도전적인 캠페인은 의심, 반역죄 및 손실의 이야기를 전달합니다. 주요 전환점에서 이야기의 과정을 결정하고 그 결과를 알아냅니다.

주요 기능

  • 180개 이상의 고유한 전투 지도는 진화를 거듭하면서도 새로운 도전을 제공합니다.
  • 이 어두운 판타지 모험의 흥미진진한 게임 시간이 40시간 이상이므로 스낵이 많이 있는지 확인하십시오.
  • 일행 중 최대 5개의 캐릭터를 영광의 승리 또는 황폐한 패배로 이끄십시오.
  • 손으로 그린 멋진 백드롭을 즐기십시오. 이 백드롭은 일행의 일원이 자신의 몸을 그들에게 넘겨줄 때에도 아름답습니다.
  • 주문, 기술 및 능력을 선택함으로써 전장의 전술을 결정합니다. 공격적입니까? 방어적입니까? 전략적입니까? 도전적인 만남을 마주할 때마다 헤쳐나갈 방법은 여러분이 결정할 일입니다!
  • 자신의 전투 장점에 벌통 또는 대형 통과 같은 상호적인 물체를 사용하거나 횃불을 인화성 습지 가스로 운반하여 스스로를 폭파하십시오.
  • 40개의 특수 능력과 90개 이상의 주문으로 일부 심각한 손상을 분배하거나 자신을 상대편에서 찾은 후 흔적을 지우십시오.

시스템 요구 사항

Windows
Mac OS X
    최소:
    • 운영체제: Windows Vista SP2, Windows 7 SP1, Windows 8 (32/64 bits versions)
    • 프로세서: 2 GHz Dual Core
    • 메모리: 4 GB RAM
    • 그래픽: nVidia GeForce 8600 GT, ATI Radeon HD 2600 XT
    • DirectX: 버전 9.0c
    • 저장공간: 20 GB 사용 가능 공간
    • 사운드카드: DirectX 9.0c Compatible Sound Card with Latest Drivers
    권장:
    • 운영체제: Windows Vista SP2, Windows 7 SP1, Windows 8 (32/64 bits versions)
    • 프로세서: 2.4 GHz Quad Core CPU
    • 메모리: 4 GB RAM
    • 그래픽: NVIDIA GeForce GTX 275, ATI Radeon 4770 Series or higher
    • DirectX: 버전 9.0c
    • 저장공간: 20 GB 사용 가능 공간
    • 사운드카드: DirectX 9.0c Compatible Sound Card with Latest Drivers
    최소:
    • 운영체제: Mac OS X Version 10.7 or higher
    • 프로세서: MacBook, MacBook Air, MacBook Pro, Mac Mini, iMac oder Mac Pro release year 2010 or newer
    • 메모리: 4 GB RAM
    • 그래픽: Intel HD4000, nVidia or AMD graphic card
    • 저장공간: 20 GB 사용 가능 공간
유용한 고객 평가
13명 중 12명(92%)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3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61.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1월 11일
턴제 시뮬레이션 RPG 게임입니다.

게임을 하기전에 리뷰를 보니 악평이 많아서 시작이 두려웠는데

막상 해보니 게임 자체는 개인적으로 생각보다 그렇게 어렵지는 않았고

잘 만들었다고 보기는 힘들지만 그렇다고 심하게 망겜 수준도 아니긴 했습니다.

일단 그래픽은 2014년에 나온거 치고는 좀 구린 편이고 특히나 동영상의 프레임이 정말 보기 힘든 수준이었습니다.

스토리 역시 진부하고 흐지부지한 결말을 가지고 있는데 다크 아이의 세계관을 토대로 했다고 하는데

다크 아이에 대해서는 잘 모르고 설사 알고 있다고 해도 이런 전개는 이해하기 어려울 정도였습니다.

게임의 스토리 자체는 별거 없는 반면에 서브 퀘스트로 인해서 볼륨 자체는 나쁘지 않았습니다.

이 게임의 악평을 이끈 전투 시스템은 악평대로 게임에서의 명중률, 마법 실패 같은 스트레스 요소가 상당하긴 합니다만

다양한 승리 조건을 토대로 만든 맵의 구성은 그렇게 나쁘지는 않았습니다.

밸런스가 좀 엉망이라 특정 스킬 보유 유무에 따라 게임의 전반적인 난이도가 확확 바뀌는데

이로 인해 게임에서 캐릭터를 다양한 스타일로 키울 수 있게끔 만든 건 사실상 유명무실해져 버린 느낌이었습니다.

캐릭터 육성 말고도 게임 자체의 시스템적인 요소들이 대부분 부실하고 미완성의 느낌이 납니다.

그리고 많은 패치를 했다고 들은 거에 비해 비록 게임 진행에 영향을 주진 않지만 자잘한 버그가 꽤 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많은 부족한 부분이 있는 게임이긴 하지만 게임을 플레이 하는데 있어서 그냥저냥 나름 집중해서

결말까지 봤고 사실 이 게임을 다른 사람에게 플레이 해보라고 추천하기는 어렵습니다만

초반만 어떻게 좀 극복하시면 클리어는 하실만 하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5명 중 5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78.4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4월 16일
재밌었습니다.

확실히 취향을 탈만한 게임이네요. 턴제+전략+알피지 라는 취향만 맞는다면 즐길 수 있지 않을까...

물론 게임이 결함이 좀 있기는 합니다.

설명이 친절한듯 불친절해요. 주로 함정에서 그런데, 새로 등장한 함정이나 장치가 있다면 그에 대한 설명이 좀 동반되어야 할텐데 그런게 있다가 없다가 합니다. 그래서 어떤 미션은 실패하고 재도전하면서 익혀야해요. 특히 2장 아레나에서 악어 등장하는 미션... (악어가 고기를 5개 이상 먹으면 실패라고 미리 알려줘야지!)

난이도가 제법 있습니다. 특히 초반에 AP(경험치)를 계획적으로 잘 분배해야지 이것저것 찍다보면 상당히 힘들어집니다. 이게 동료 선택 폭이 완전히 없다는 점과 겹쳐서 상당히 빠듯하고 스트레스를 줍니다. 다양한 파티를 꾸려볼 여지 없이 최적화만 생각하게 되어버렸어요.

게임진행 디자인이 썩 좋진 않아요. 동료도 정해진 대로 고정이고, 장비도 다양한 편이 아니고, 특히 2장 같은 경우는 좀 당황스럽죠. 자세한 건 스포일러일테니 말하지 않겠지만, 하여간 여러모로 체감 난이도가 급상승합니다.

최적화도 상당히 안 좋죠. 딱히 좋은 그래픽도 아닌데 프레임 드랍이 들쭉날쭉 합니다. 그리고 이동할 때마다 로딩은 왜 그렇게 하는지. 전투 맵이야 그렇다쳐도 도시는 그냥 고정 화면인데 왜 그렇게 로딩화면까지 보여줘야하는지 납득이 안 갑니다.

스토리는 후반부에 힘이 빠집니다. 결말로 갈수록 그냥 진행을 위한 진행이 되어버려요. 특히 엔딩은 일정에 쫓겨 대충 만들었다는 느낌이 팍팍 들어요.

이것저것 까는 말들을 많이 했지만, 그래도 재미있게 했습니다. 확률 문제로 여러 말들이 있긴 한데, 그건 엑스컴도 그랬고 딱히 불합리한 수준까진 아니라고 생각했습니다. 물론 95%가 빗나갈 때 빡치긴 하겠지만.... 5%도 확률은 확률이니까요.....

사이드 퀘스트들도 제법 많고 전투맵들도 아기자기하면서 재밌습니다. 맵 재탕이 없고 단순한 섬멸전 외에 여러 자잘한 승리목표가 있는 미션도 꽤 있어서 전투가 지루하지 않아요. 하긴 전투가 지루하면 이런 게임으로선 빵점이겠지만요.

배우들 보이스액팅도 만족스러웠습니다. 캐릭터들의 개성이 확실히 살아있어서 그걸 보는 맛이 있어요. 무법자 주인공들의 블랙코미디스러운 에피소드들이 많습니다.
여튼 한동안 푹 빠져서 했습니다.

취향이 맞겠다 싶은 분들께 추천합니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7명 중 5명(71%)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32.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1월 2일
최근에 한 싱글플레이 게임중에서는 개인적으로 무척 만족한 게임입니다.
게임시작 전에는,복합적이라는 평가와 몇몇 사람들이 쓴 부정적인 글을 보고 속으로 걱정을 많이 했지만,의외로 무척 재밌던 게임이더군요.

먼저 기본적인 스토리는 주인공이 누명을 쓰고,도망자 생활을 하면서 동행하는 범죄자 친구들과 자신의 누명을 벗고,여기저기서 일어나는 심상치 않은 일들을 조사하면서 진실에 다다르게 됩니다. 남들은 진부하다고 할지 모르지만,저는 무척 재미있게 스토리를 따라갔네요.

스토리를 이야기하니,사족을 달자면 전 좀 더 어두운 이야기를 그릴줄 알았지만,상당히 유머러스한 면 도 많은 편입니다.그리고 범죄자 무리라고 했지만 그렇게까지 주인공 일행이 무법자 처럼 행세하진 않습니다.오히려 정의로운 편이고,성격에 약간의 결점이 있다고 보는 편이 맞겠네요.
만약 완전 100%다크한 판타지물을 원하신다면 이 게임은 그렇게 까지 '다크'하진 않다는걸 알아두시기 바랍니다.

그 외에 가장 문제가 되는 점 이라면 아마 사람 환장 하게 만드는 '확률'일겁니다.이 부분은 저도 어떻게 쉴드를 칠수가 없습니다.분명 70%확률로 공격이 들어가야 하는데 느낌은 50%입니다.반대로 말씀하자면,타격 확률이 60%밑 이라면 그 공격은 시도 도안하는게 좋습니다.그냥 한 턴을 날려먹는 결과밖에 안됩니다.

또한,스포일러이긴 한데 동료중에서 엘프궁수가 중간에 끔살당해서 퇴장당합니다.문제는 이걸 아무도 안 알려주며,처음하는 사람은 이후에 일어나는 전투에서 당연히 엿먹을 수 밖에 없습니다.게다가 가면 갈수록 점점 더 원거리 캐릭이 절실한데,궁수가 하나 빠지는 순간부터 제대로 대처하지 않으면 게임 그냥 말아먹는 결과 밖에 되지않습니다.

위에서 말했듯이,이러한 좀 불합리한 게임 플레이가 의외로 많이 나오는 편이니,만약 하실분이라면 멘탈이 좀 튼튼하고,턴제 게임을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반대로 말씀드리자면,작위적인 느낌의 게임을 원하지 않는다면 비추천 드릴 수밖에 없겠네요.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68명 중 57명(84%)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3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63.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1월 14일
Blackguards is a textbook example of a TRPG. Sadly, this genre seems to be dying out, though the Blackguards series gives me some hope for the future of gaming. I love how the Blackguards system is based off of a German roleplaying engine. Old AD&D games like Pool of Radiance, even Baldur's Gate and Neverwinter NIghts (though I hate the real-time aspect of these) are my favorites, and Blackguards is definitely along that same line.

Some of the positives.
*The customization available is one of this game's many strengths. They allow the player to keep each character unique throughout this game without having too many options as to overwhelm.
*The story isn't that happy-go-lucky anime stuff. It's dark and intriguing. The complaints regarding the main character's amnesia seem gripey to me. Amnesia happens, but it's not overdone. What I mean is that your main character may forget a few things, but won't go through the game complaining about missing memories. The amnesia just adds to the mystery and allows the player to catch up on what has transpired. Make no mistake, though, the focus is on the combat.
*Most battles allow for different ways of completing your mission using objects in the field or terrain. The complaint some make along the lines of "I use the same tactics every time and this game becomes boring" is the result of the choice the individual player has made, not the limitations of the game.
*I love the variety of the enemies you'll face and their crazy portraits.
*The soundtrack is mostly dark but there were several battle tracks I enjoyed.
*Don't expect to get the "+5 Sword of Fiery Judgment" toward the end. The weapons in this game do not provide the means to become amazing in combat, which is very unusual for RPGs. I appreciated the change.

What I didn't like.
*Around 75% through the game, my melee fighters were essentially maxed out. Without assistance from magic, fighters need a lot of luck to be helpful.
*Speaking of luck, that D20 (the to-hit random number generator) is the most evil creature in creation. 90% treated me more like 70%. 1s were very rare and usually happened when I was finishing off a foe with few HP. 20s were frequent, as was foul language coming from me. On top of that, there appeared to be a glitch. I tossed, say, a 14 when 19 or below struck, yet the result was miss. This occurred about one in every 15 attacks (Despite this, the game is very beatable, I've finished it).
*I wish there was more story. Not better story, just more story. I still don't understand the motive for one of the player-controlled characters to follow around the main character. I wish one of the foes was more-developed.

Those that haven't succumbed to mainstream gaming and still appreciate TRPGs can not go wrong in buying this game on sale.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7명 중 19명(7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3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42.0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7일
**Not worth the full asking price, still bugged after 2 years, achievements that are impossible to get and various game breaking flaws even in the main campaign**

-

This game is like... Being stuck with a Dungeon Master that won't adapt to anything you do, and force you to continue on the path it set for you- even if you don't like it.

Usually, when I play a T-RPG, I'll find something that work, blast through the story once to get the pacing right, and then play it again in a harder mode and take my time. Well... it is not possible in this game, and to tell the truth, the story isn't good enough to justify that I ever finish it.

Let me tell you : You'll not get it right on your first try.
The game will take away things you put a lot of effort into without you having a say in it.
You'll have to start the game over, or read a guide to make sure you plan your characters correctly.
You'll have to use these damn consumable I hate to use, put your points in these damn debuff I hate to use.

In short, if you like to play your own way or feel strong, this game is not for you.
If your the kind that like to find the optimal builds, and don't mind a few bugs, buy it for under $10.

=> 5/10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