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54 AC. The Caribbean. A place of opportunities and mysteries. Take a role of Charles de Maure - a young French noble who arrived to the New World to assist his brother. What seemed to be a simple family matter, turned into a lifelong adventure!
사용자 평가:
복합적 (평가 19 개) - 지난 30일 동안의 사용자 평가 19건 중 52% 가 긍정적입니다.
매우 긍정적 (평가 489 개) - 이 게임에 대한 사용자 평가 489개 중 80% 가 긍정적입니다.
출시 날짜: 2012년 12월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한국어(을)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 제품은 귀하의 로컬 언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구매하기 전에 아래에 있는 지원하는 언어 목록을 확인해주세요.

Sea Dogs: To Each His Own 구매


최신 업데이트 모두 보기 (10)

2016년 8월 9일

Coming Soon - Flying the Jolly Roger DLC


Dear community,

First, let us thank you for all support and faith you devote to the game and to us. Sea Dogs is a game on an ancient engine and it's alive and kicking on Steam because of you. Thank you!

Lately we have been working hard on numerous expansions and improvements. One of them is almost here and it is a fresh new DLC called "Flying the Jolly Roger". And it's big.

What to expect:
  • Large quest line under a patronage of an infamous pirate baron;
  • New ship;
  • New weapon;
  • New locations;
  • New characters;
  • Your very own pirate lair.
This DLC is designed for skilled characters who have already finished The Dutch Gambit but haven't yet started The Pirate Saga.

DX9 is still under development, this engine is hard to manage, you can trust us there! :D
Good news for those who consider the game's tutorial too prolonged and unclear - we are working on a Quick Start option!

Expect more news, patches, announcements, also bug and localization fixes! We are just getting started.

Good luck in the sea and stay tuned!


댓글 655 개 더 읽어보기

2016년 7월 9일

Message in a Bottle From the Devs

Is anyone still here?

We humbly ask your forgiveness for the recent lack of news. The team's vacation is ending and we've got a lot of work to do.

Expect a great number of exciting announcements soon and stay tuned.

Good hunting!

댓글 74 개 더 읽어보기

English Version Coming 12.02

Coming soon! Please see an open letter from the devs for more details.

게임에 대해

Check this open letter from the devs to learn the story behind the series, the game and it's future:

1654 AC. The Caribbean. A place of opportunities and mysteries. Take a role of Charles de Maure - a young French noble who arrived to the New World to assist his brother. What seemed to be a simple family matter, turned into a lifelong adventure. This is a story of the noble idler who became the most powerful man of the Caribbean. Riches, titles, power, romance - the ultimate booty awaits, it is up to you how to get it all. Become a pirate and terrorize the archipelago, take prizes in the sea and plunder cities. Or try to keep hands mostly clean - trade both goods and information, work for the state and help the folk. Get a ship, arm yourself, gather a crew of your dream and find love. The New World is way too vast, too dangerous to explore it alone and there are always consequences for the choices you make!

Key Features

  • Naval warfare, both challenging and rewarding
  • Self-reliant and replayable story mode (over 70 hours of gameplay)
  • Remastered in-game art and improved visuals (textures, models etc.)
  • Challenging AI, crafting, trading, fighting, gambling
  • Freeplay mode, endless as an ocean
  • Hundreds of items and weapons

시스템 요구 사항

    • OS:XP
    • Processor: Intel Pentium IV or AMD Athlon 2.0 GHz
    • Memory:1024 MB RAM
    • Graphics:128 mb video card
    • DirectX®:9.0
    • Hard Drive:12 GB HD space
    • Additional: V-Sync must be enabled
고객 평가
고객 평가 시스템이 2016년 9월에 업데이트되었습니다! 더 보기
복합적 (평가 19 개)
매우 긍정적 (평가 489 개)
평가 유형

구매 형식


검색 조건:

(이게 뭔가요?)
선택한 조건에 맞는 평가 0 개 ( 사용자 평가 없음)
가장 유용한 평가  전체
8명 중 7명(88%)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17.0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26일
해적게임이나 RPG게임을 좋아해서 구입하게 된 게임이다.
러시아 제작사에서 만든 게임으로 프렌차이즈 게임이라고 할수 있다.
Sea Dogs란 게임이 2000년 초쯤에 출시 되었는데 그 시리즈의 후속이라고 할수 있다.
러시아쪽이나 유럽에서는 나름대로 인기가 있었던걸로 보인다.
아시아쪽은 지역락이 걸려있다가 최근에서야 언락이 된 게임이다.
이런 해적같은 게임류는 아시아 유저들한테 그렇게 인기를 끌만한 장르는 아닌듯하다.
이 게임을 구입한 사람도 국내 유저로서는 내가 거의 유일하지 않을까 싶다.
아직 게임을 장시간 플레이한건 아니지만 RPG적인 요소와 재밌는 스토리, 많은 퀘스트, 17 세기 카리브해의 매우 아름다운 분위기, 게다가 배경음악도 듣기에 참 괜찮아보인다.
나름대로 즐길꺼리가 많은 게임이다.

다만 아쉬운 점이라면 오래된 게임이라 게임의 인터페이스나 그래픽은 지금의 게임에 못 미치고 한글화가 안되어있어서 언어장벽때문에 플레이하기가 쉽지 않다는 점이다. 초보자들을 위한 튜토리얼도 없어서 어찌보면 불친절한 게임으로 보일수 있다.
도전과제의 경우 50개를 모두 달성할려면 100시간 이상도 부족한 것으로 보인다.
예를 들어서 어떤 우크라이나 유저는 2000시간을 넘게 이 게임에 투자해서 도전과제를 48개를 달성한걸 봤다. 이뿐만 아니라, 1500시간 이상 투자한 유저도 있는데, 도전과제를 90% 정도 달성한걸 봤다.
그 정도로 게임에서 해야 할것이 많고 몇십시간으로는 이 게임을 정복하는건 무리라고 생각한다.

아무튼, 게임 자체는 잘 만들었으며 10점 만점에 9점을 줘도 아깝지 않은 게임임에는 분명하다.
본인은 아직 이 게임에 대해서 모르는게 많은 바 계속적인 플레이 후에 리뷰를 업데이트 할 예정이다.
해적 게임을 좋아한다면 도전해보는것도 나쁘지 않을거라 생각한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