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ander Keen: Invasion of the Vorticons: Episode 1: Marooned on Mars (Dec. 14th 1990) Episode 2: The Earth Explodes (1991) Episode 3: Keen Must Die! (1991) Commander Keen's very first adventure, and the debut of id's groundbreaking side-scrolling technology.
사용자 평가: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492 개) - 이 게임에 대한 사용자 평가 492개 중 92% 가 긍정적입니다.
출시 날짜: 1990년 12월 14일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한국어 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 제품은 귀하의 로컬 언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구매하시기 전 지원된 언어들을 확인해 주십시오.

Commander Keen Complete Pack 구매

 

게임에 대해

Commander Keen: Invasion of the Vorticons:

  • Episode 1: Marooned on Mars (Dec. 14th 1990)
  • Episode 2: The Earth Explodes (1991)
  • Episode 3: Keen Must Die! (1991)

Commander Keen's very first adventure, and the debut of id's groundbreaking side-scrolling technology. In the game you play the role of Commander Keen: the alter-ego of an eight year-old genius by the name of Billy Blaze. When Billy learns that the Earth is in danger, he dons his brother's football helmet and his homemade interstellar spaceship to become Commander Keen -- Defender of the Earth!

Commander Keen in Goodbye Galaxy!:

  • Episode 4: Secret of the Oracle (1991)
  • Episode 5: The Armageddon Machine (1991)

You are eight-year-old Billy Blaze, boy genius to your neighborhood. Commander Keen to the rest of the universe. It's time to grab your trusty pogo stick and neural stunner, climb into the cockpit of your homemade Megarocket and blast off for the Shadowlands. To prevent the obliteration of life as we know it, you'll have to battle your way past deadly hazards and devious creatures, or end up as space toast.

시스템 요구 사항

    최소 사양: 윈도우 XP와 Vista 시스템에서 100% 호환됩니다.

고객 평가
Customer Review system updated! Learn more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492 개)
가장 유용한 평가  전체
추천
0.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월 7일
어릴적에 했었던 고전게임~!
시리즈가 참많은데 고전중에서도 많이 괜찮았었던 게임~!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17.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2월 6일
1~3까지는(그러니깐 1>2>3) 아주 옛날에 개발된 게임답게 단순한 스테이지 구성에 단순한 난이도, 허무하리라 할 정도로 단순한 결말이였으나
4에서는 무슨 일이 있어났는지는 모르겠지만 모든 면에서 엄청 달라졌다.
맵 구성도 1~3과는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다양해졌고, 적 캐릭터 또한 개성있고 독특하다.
가령 기존 시리즈에는 없었던 유익하지도 해롭지도 않은 중립성향의 캐릭터라던가, 혹은 닿으면 죽는 것 외에는 딱히 해를 주지는 않는 제자리에서 뛰기만 하는 미친 버섯 등등...
그리고 옛날에는 없었던 총알이라는 요소가 생겨나서 총알이 없을 경우, 적을 피해서 돌아갈 수도 있었다.
한마디로 매우 좋아졌다. 하지만 5는.......... 터무니 없어졌다.
제일 어이가 없었던 것이 레이저건이 안 먹히는 주제에 오히려 레이저건을 난사 수준으로 발사해서 게임오버 당하게 만드는 빨간색 로봇.
만약 정말 이 게임을 사겠다면 최고로 할인된 가격에 사서 4만 즐겨라.
1~3, 5는 그냥 하지 말고.
그래도 나의 경우, 옛날에 컴퓨터 학원에서 이 게임을 즐겨 했기에 추억보정으로 일단 추천은 준다지만
판단은 각자 알아서하길 바란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6.6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2년 8월 5일
내가 처음 컴퓨터를 샀을때 도스로 플레이했던 겜이다

스카이콩콩이라고 불렀음

재미있음 어릴땐 영어를 읽을줄 몰라서 걍 했는데

지금 다시 스토리 보면서 하니까 어이없으면 서 재밌음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