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is the Napoleon: Total War Imperial Edition with Steam exclusive "Heroes of the Napoleonic Wars" pack included!
사용자 평가:
최근:
매우 긍정적 (평가 185 개) - 89% of the 185 user reviews in the last 30 days are positive.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5,757 개) - 이 게임에 대한 사용자 평가 5,757개 중 92% 가 긍정적입니다.
출시 날짜: 2010년 2월 25일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한국어 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 제품은 귀하의 로컬 언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구매하시기 전 지원된 언어들을 확인해 주십시오.

Napoleon: Total War 구매

 

게임에 대해

The Napoleonic era was a time of political unrest and epic battles played out on an unprecedented scale. It revolutionized the organization and size of European armies through the use of levée en masse (mass conscription.) But the strength of an army finds its roots within every soldier's individual skills.

Napoleon: Total War Imperial Edition on Steam includes the exclusive "Heroes of the Napoleonic Wars" pack. This pack gathers the most superb infantry and cavalrymen who fought during the great Napoleonic battles: 10 exclusive units, which will all make a difference during key engagements, whether using formidable weapons or exceptional tactical skills.

These exclusive elite units become available on the campaign map once you have made a specific technological advancement or own the relevant territory.

The following elite units are included as part of the Napoleon: Total War Imperial Edition on Steam. These elite units will appear in both single and multiplayer game modes.

7th Lancers (France) — These cavalrymen are armed with lances that make them particularly deadly when charging. The lance allows the user to put all his weight, and that of his charging horse, behind one very sharp point.

Brandenburg Uhlans (Prussia) — They are some of the most experienced cavalrymen in Europe and can persuade their steeds into breathtaking acts of speed.

1st Hussars (Austria) — The 1st Hussars are, without exception, superb horsemen, and all have a certain independence of spirit that makes them ideal for chasing down widely scattered men.

15th Hussars (Great Britain) — The 15th Hussars are made up of veteran cavalrymen, deadly in close combat and at the charge. Their speed makes them ideal for chasing down skirmishers and for dealing with artillery units.

1st East Prussian Grenadier Battalion (Prussia) — Only the largest, bravest men can become grenadiers; this size and strength makes them an impressive sight in a charge, and gives them an edge in melee.

6th Regiment d'Infanterie Légère (France) — Historically, the 6th Regiment saw action in over forty battles during the Napoleonic Wars and were awarded seven battle honours for their achievements.

17th Jäger Regiment (Russia) — Able to fight in loose skirmish formation or fire a massed volley when organised in line, the Jägers are an adaptable response to enemy tactics.

1st Regiment Emperor's Own (Austria) — The 1st Regiment “Emperor’s Own” is made up of battle-hardened Czech troops, as deadly with their bayonets as they are excellent marksmen.

18th Regiment d'Infanterie de Ligne "The Brave" (France) — The 18th Regiment are revered by their fellow countrymen, who know them as "The Brave." They are experienced soldiers and that makes them valuable on the battlefield.

Moscow Musketeers (Russia) — Formed into a disciplined line, they can unleash a massed volley into an enemy then, while the enemy is reeling, follow it with a decisive bayonet charge.


시스템 요구 사항

    Minimum:

    • OS:Microsoft® Windows Vista®/XP®/Windows® 7
    • Processor: 2.3 GHz CPU with SSE2
    • Memory: 1 GB RAM (XP), 2 GB RAM (Vista®/Windows® 7)
    • Graphics: 256 MB DirectX® 9.0c shader model 2b compatible GPU
    • DirectX®: DirectX® 9.0c
    • Hard Drive: 21 GB free space

    Recommended:

    • OS: Microsoft® Windows Vista®/XP®/Windows® 7
    • Processor: 2.6 GHz Dual Core CPU
    • Memory: 2 GB RAM (XP), 4 GB RAM (Vista®/Windows® 7)
    • Graphics: 256 MB DirectX® 9.0c shader model 3 compatible GPU
    • DirectX®: DirectX® 9.0c
    • Hard Drive: 21 GB free space
고객 평가
Customer Review system updated! Learn more
최근:
매우 긍정적 (평가 185 개)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5,757 개)
가장 유용한 평가  전체
10명 중 10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3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추천
173.8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2월 2일
*장점*

나쁘지않은 최적화, 깔끔한 텍스쳐 마감처리

각 팩션의 메이저급 장수들 출현

적당한 플레이타임 소모

엠파이어에 비해 진보된 부가 그래픽 요소


*단점*

엠토에 비해서 너무나도 작은 캠패인 범위

그로인한 한정적인 특징없는 팩션

비슷비슷한 유닛 스탯 (모드로 어느정도 보완가능)


개인적인 평가 10점 만점중 7.5점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2명 중 11명(92%)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857.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3년 12월 24일
토탈워의 본분인 전투에 가장 충실한 진정한 토탈워.

망할 심시티나 쳐해대는 엠파이어나 로마2나 아틸라에 비한다면 나폴레옹은 진정한 토탈워다.
캠페인 맵도 작다.
외교도 여전히 븅신이다.
그럼애도 나토는 훌륭하다..
왜냐하면 전투가 재밌기때문이다.
육전은 이전작의 쓰레기폐급과는 비교도 안될정도로 우수해졌다
해전은 원래부터 단순하긴했지만 이전작에서 아주 약간 발전해서 전열함 전투의 끝판왕재미를 보여준다

엠토에비하면 너무나도 발전되서 이게 확팩이 아니라
엠토를 훨씬 뛰어넘다못해 싸대기를 날릴 수준의 명-작인것임은 틀립없다.

엠토의 개병신같은 적진에서도 2턴만 버티면 넌풀부대 보충시스템은 획기적으로 변했는데
토탈워사상 첨으로 기반시설등에 영향을 받아 우호지역내에서 턴마다 부대별로 회복되는 시스템이 되어서 겁나 편해졌고 겨울이나 사막에서 소모되는 요소또한 처음으로 생겼다..

배경이 배경인만큼 캠페인맵이 작다는건 어쩔수없지만
1792년 ~ 1815년 혁명전쟁과 나폴레옹전쟁을 다루는 겜중에서 나토처럼
이탈리아 전역-이집트 전역-유럽 전역 + 반도 전쟁까지 다룬 겜은 흔치가 않다.
사실 거의 없다. 고로 나토는 이 시대를 다룬 겜치고는 다루는게 굉장히 많은 편이다.

모드도 훌륭하다(바닐라는 뭐 이제 기억도 안난다)


고로 이건 갓-겜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명 중 1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71.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22일
Great Game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6.7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23일
조아생 뮈라 장군으로 놓고 샤셰르 기병이랑 경창기병 이런애들로 꽉 채워넣고 적진에 어택땅 하니까 전부 다 전멸. 상당한 전략이 필요하다는 것을 깨달음. 나폴레옹이 왜 뛰어난 전략가였는지 이해하게 됨. 아무리 뮈라여도 이제는 기병으로만 안 채울거다. 컴터 주제에 똑똑해서 대포 장전해 놓고 기다리고 있다가, 기병 가까이 가니까 산탄으로 녹여버리는거... 짜증남 완전.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111.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1월 23일
부끄러운 고백이지만, 세가에서 DL판의 지역락을 걸었다는 이유로 오랬동안(고딩때부터... 까마득...) 토탈 워 시리즈를 불법으로 플레이하고는 했다. 지역락도 풀렸겠다 핑계거리도 없어졌구만!

명작 턴제 전략시뮬레이션 게임 프랜차이즈가 많지만, 그 중 문명과 토탈 워가 대중적 인지도가 높은 편이 아닌가 싶다. 토탈 워는 문명에 비해 한정된 시대를 다루는 대신 깊은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인데, 본작은 근대 유럽 대륙을 뒤흔든 영웅의 시대를 다루고 있다. 보통 토탈 워 시리즈 중에서는 화약병기 이전의 시대를 다루는 미디블, 로마(구작들) 정도가 명작으로 꼽히지만, 전열보병과 대포, 전열함의 로망을 아는 사람들 중에서는 본작과 전작 엠파이어 토탈 워를 좋아하는 사람도 많으리라. 본인처럼.

화약병기가 등장하지 않는 다른 작품들과 비교하기는 힘들 것 같고, 비슷한 엠파이어 토탈 워와 비교할 수는 있겠다.

1. 신대륙이 등장하지 않는 이유로 공간 자체는 좁아졌다. 그러나 우려와 달리 스케일이 작지는 않다. 지역이 더욱 세분화되어 있고, 소도시, 지형, 적 세력의 밀도가 높아 월드맵에서의 전략적 판단은 더 중요해졌다. 신대륙이 없어도 좋다. 아무 것도 없는 멕시코 지역을 쓸데 없이 지나가는게 무슨 재미가 있겠는가.
2. 대포의 종류는 조금 줄어들었다. 전작의 퍼클건 등의 특이한 것들은 사라지고 간단하게 직사포, 곡사포, (최후반에 한 종류 등장하는)로켓 정도로 한정되지만, 그 중요성은 역시 높다. 대포를 사용하기 위해 나폴레옹이 불가피하게도 워털루 전투의 개전 시간을 네 시간 늦춘 것을 생각하면, 당시 포병의 중요성이야 뭐...
3. 나폴레옹의 삶을 따라가는 캠페인.

물론 완벽한 게임은 아니고, 아쉬운 점도 분명히 있다. 전투 ai는 개선되기는 했지만, 아직은 부족하다.

1. 육지전의 경우 무조건 중앙에 전열보병을 배치하고 외곽에 경보병-포병-기병을 배치하는 틀에 박힌 전법을 구사한다. 종종 기병을 먼저 개돌시켜 헌납하고 시작하는 증상도 여전. 또한 지형을 잘 이용하지 못한다. 개활지 전투를 상정하고 만들어진 ai가 아닌가 싶다. 또, 러시아 ai만의 문제일지는 모르겠는데, 전열보병이 3열로 진군하지 않고 12열(!)의 두터운 진형을 짜서 포병의 밥이 되는 경우도 몇 번 보았다.
2. 해전의 경우, 모든 함선이 기차놀이를 하듯이 진격해온다. 트라팔가에서 프랑스, 스페인 연합함대가 그 짓 하다가 넬슨에게 박살난 건 모르나보다.
3. 공성전의 ai는 매우 엉망이다. 특히 ai는 요새를 절대로 방어하지 못한다. 요새 공격전에서는 반드시 수동전투를 하자. 직사포로 전면 성벽을 박살내고 곡사포로 남은 병력을 몰살하는 동안 ai는 아무것도 하지 않는다. 플레이어 입장에서는 손 안 대고 코 푸는 격.

ai 문제뿐 아니라 전투맵이 한정된 것도 아쉬운 점이다. 항상 똑같은 재탕맵은 숙련된 유저가 경직된 플레이로 ai를 박살내는데 전혀 어려움이 없게 만든다. 후속작 로마2에서는 이 부분이 완벽히 개선되었다는 점에서 본작에 대한 아쉬움이 남는다.

그래도 이래저래 참 훌륭한 게임이긴 하다.


나폴레옹의 캠페인 외에 역사적 전투 역시 있는데, 최고 난이도로 워털루 전투에서 승리했다고 해서 자신이 나폴레옹보다 낫다고 착각하지는 말자. 게임에는 나폴레옹이 치질 때문에 쉬러 들어간 사이에 미셸 네 원수가 지휘하는 기병연대가 명령 신호 착오로 적진에 돌진했다가 패배하는 정도의 디테일함은 없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37.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3월 17일
명작이다 이기야 며어어어엉자아아악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38.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3월 3일
좋다 근데 유럽대륙이 얼마나 넓은데 왜케 좁게만 느껴질까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5.8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3월 24일
걍 전략 좋아하는사람은 닥치고 추천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30.9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3월 26일
대프랑스 동맹을 결성하는 자들을 물리쳐라! 유럽의 헤게모니를 위해!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