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out the high-resolution trailer and see what the game is all about. Heroes of Annihilated Empires는 RTS, RPG가 결합된 PC용 판타지 3부작 게임입니다. 이 게임에는 새로운 독점 3D 엔진이 사용됩니다. 1편은 엘프의 고향인 Atlans 섬에서 펼쳐집니다. 이 게임의 세계는 생동감이 넘치며 마법, 신비한 생명체, 영웅, 강력한 적들이 다수 등장합니다. 이들은 이미 오래 전부터 계속되어 온 전쟁을 진행 중입니다.
사용자 평가: 매우 긍정적 (평가 79 개)
출시 날짜: 2006년 11월 22일
이 제품의 인기 태그: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Heroes of Annihilated Empires 구매

 

게임에 대해

Check out the high-resolution trailer and see what the game is all about.

Heroes of Annihilated Empires는 RTS, RPG가 결합된 PC용 판타지 3부작 게임입니다. 이 게임에는 새로운 독점 3D 엔진이 사용됩니다. 1편은 엘프의 고향인 Atlans 섬에서 펼쳐집니다. 이 게임의 세계는 생동감이 넘치며 마법, 신비한 생명체, 영웅, 강력한 적들이 다수 등장합니다. 이들은 이미 오래 전부터 계속되어 온 전쟁을 진행 중입니다. 게임에서 플레이어는 수천 명의 군사를 이끌고 전투를 벌이는 영웅 중 한 명이 되어 모든 능력과 마법을 활용하여 싸워야 합니다. 영웅을 업그레이드하고, 능력을 향상시키고, 강력한 아이템을 찾을 수 있으며 퀘스트가 랜덤하게 주어지기 때문에 게임플레이가 다양해집니다.

  • RTS, RPG의 두 가지 장르가 한 게임에 통합
  • 새로운 3D 엔진
  • 세부적인 게임 세계, 유럽의 유명 작가인 Ilya Novak의 다섯 가지 소설을 게임 세계에 구현
  • 수천 명의 군사가 벌이는 대규모 전투
  • 네 가지 독특한 종족, 개인 스킬, 마법 및 강력한 아이템
  • 12명의 영웅, 12가지의 중립 종족, 100개의 유닛 및 150가지 종류의 건물
  • 놀라운 디자인의 캐릭터 유형 및 강렬한 유닛 애니메이션
  • 150개가 넘는 마법 아이템과 100개가 넘는 마법
  • 몰입감 넘치는 독특한 스토리의 캠페인
  • LAN 또는 인터넷을 통해 최대 7명이 참가할 수 있는 전형적인 방식의 멀티 플레이. RTS, RPG의 두 가지 장르가 통합되어 있으므로 함께 즐기거나, 둘 중 하나를 선택하여 즐길 수 있습니다.
  • 독특한 마법 주문 카드 시스템이 하드코어 게이머는 물론 초보자에게도 흥미를 불러일으킵니다. 50개가 넘는 주문 카드
  • 게임을 진행하는 동안 캐릭터가 계속 레벨 업
  • 놀라운 인트로 동영상과 컷신. 스토리를 더욱 생동감 넘치게 전해 주는 미션 간 코믹 만화

시스템 요구 사항

    Windows 2000/XP
    최적의 성능을 위해서는 최신 비디오 및 사운드 드라이버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게임 성능을 더욱 높이려면 인스턴트 메시징, 바이러스 백신, 시스템 모니터링 등의 모든 백그라운드 프로그램을 닫으십시오.

    최소: Intel Pentium 4 2Ghz 또는 AMD Athlon XP 2000+, nVidia GeForce FX5200 또는 ATI Radeon 9000 비디오 카드(128MB 메모리), 512MB RAM, DirectX 8.0 호환 사운드, 2.5Gb의 사용 가능한 하드 드라이브 공간

    권장: Intel Pentium 4 3Ghz 또는 AMD Athlon XP 64 3200+, nVidia GeForce 6600 또는 ATI Radeon X800 비디오 카드(1GB 메모리), DirectX 8.0 호환 사운드, 2.5Gb의 사용 가능한 하드 드라이브 공간

    최적: 인터넷을 통한 멀티 플레이어 게임을 위한 인터넷 연결, 최소 : 56K 전화 접속 연결

유용한 고객 평가
11명 중 11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6.8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2월 18일
After 14+ hours with this game's campaign (and still more to go), and a few more hours with it's Skirmish mode vs AI, I can say that this game truly is a hidden gem of the RTS genre. Though the campaign story writing is cheesy and corny to an extreme, it is at least voiced by somewhat professional English-speaking actors. And though the writing is silly, the actual mechanics of the campaign were designed by an obviously smart and thoughtful team of people (even if English wasn't their first language...).

I've honestly never had as much drive in an RTS campaign to finish each mission as I've had in this game. The scenarios are very challenging and may require some reloads, but none of them (so far) are broken or impossible. The game rewards micromanaging but also overall strategy, and the units, damage types, spells, and technologies are very well thought out and designed. The game had bad PR, a questionable name, a foreign developer, and some strange design choices, but it was clearly made by hardcore gamers with a deep understanding of RTS mechanics and an exceedingly creative spirit. This is the last (and probably the best) game in the strange and exotic Cossacks series from long ago.

Add to this the fact that this game's graphics are easily some of the best ever from the mid 2000's era, and I was very impressed with the look and feel and how well it aged, even though I tend to be a graphics snob. The sheer wealth of fantasy creatures, all of which look pretty awesome even by Windows 7, 2015 standards, is amazing for a game this old.

The game has flaws for sure and a few bugs occured during the campaign, but basically, it's a ridiculously good buy for the content you get (expect about 20 h for the solo campaign), and is a great blast from the past if you're in a nostalgic mood. It is a tragedy the game's developers are now mostly defunct, though I do believe there is a community out there who still appreciates this game.

Please message or friend me if you are interested in doing some multiplayer skirmish games. I'm trying to put together a group that is willing to play on the occasional evening, because, even though the AI seems somewhat competent even on Normal, the sheer wealth of this game's units and spell strategies are best suited for the discerning mind of a human player.

Cheers, and I hope this helped!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7명 중 25명(93%)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6.8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9월 25일
What do you need to know about Russian-made strategies? They are awesome and epic.
If you like Warcraft, Age of Empires and Spellforce - you can forget about them. If only creaters of HAE could had more possibilities to continiue developing of this series, the game would become the only and the greatest of all fantasy strategies.
Nice graphics, video and comics, decent story, epic battels - This is Heroes of Annihilated Empires. Also easter eggs.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45명 중 35명(78%)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8.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월 6일
Its a really great game! The problem though, is that its dead. I haven't tried the singleplayer and I heard its pretty bad, but the multiplayer is amazing. Only get it if you are thinking of throwing a LAN party and have other people to play with. Its worth it!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7명 중 24명(89%)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8.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6월 19일
A serious diamond in the rough. The campaign wasn't that good, the gameplay is a bit slow. But in the end, it's pretty innovative and I love the variety of all four playable factions.

There's also a huge mod for the game that should still be in circulation but I haven't looked into it recently myself.

As for all the reviews saying that the game does not work with machines over 2GB RAM; that issue has apparently been resolved as I learned just today. Game seems to work flawlessly for me now!

A side note: Elhant (the campaign's protagonist) really is a prick. Really. Please die in a fire you skinny little ♥♥♥♥♥.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8명 중 18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4.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29일
I am completely smitten by the game. Never did I expect to stumble on this gem in 2014 and enjoy it as much as I did. I always liked RTS genre with a twist, and what a twist RPG addition is! This is simple, yet brilliantly executed game gives you full creative freedom of an RTS game, but throws in a Hero who can level up and equip items. Seems simple enough, until you get your hero to level 80, who singlehandedly can shift the balance of the battlefield, unless you bring a significant army against him, or shut him down early on. This is an amazing little strategy game which brings novelty and freshness to its gameplay.
Campaign is really cheesy and cringy, but varied and extremely entertaining. Some magnificent easter eggs to be had there that make you beg developers for a Sequel.

Thoroughly enjoyed and well recomended.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