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Mega-City One, a city of over 400 million people - every one of them a potential criminal. It is the third decade of the 22nd Century, unemployment is widespread, boredom is universal and only the Judges can prevent total anarchy. Empowered to dispense instant justice, they are Judge, Jury and Executioner all in one.
사용자 평가: 매우 긍정적 (평가 268 개)
출시 날짜: 2005년 2월 28일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시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Judge Dredd: Dredd vs. Death 구매

 

게임에 대해

Welcome to Mega-City One, a city of over 400 million people - every one of them a potential criminal. It is the third decade of the 22nd Century, unemployment is widespread, boredom is universal and only the Judges can prevent total anarchy. Empowered to dispense instant justice, they are Judge, Jury and Executioner all in one. The most feared and respected of all the Judges is you, Judge Dredd.
Patrol the streets and mete out instant justice wherever it is needed. The Psi-Judges are predicting a terrible plague — is this the sudden outbreak of Vampires on the city, and are they the work of the malevolent Dark Judges?
  • JUDGE, JURY and EXECUTIONER it's your choice to shoot to kill, or disarm and arrest
  • Two-player co-operative LAN play throughout the entirety of the immersive storyline
  • Intense LAN action for up to 32 players
  • Customizable multiplayer games with enemy bots
  • Choose from over 60 characters for insane mayhem!

시스템 요구 사항

    • Supported OS: Microsoft® Windows® XP/Vista
    • Processor: Intel Pentium III or AMD Athlon 700MHz computer or equivalent
    • Graphics: 32MB graphics card that supports Transform and Lighting (GeForce 1, ATI Radeon 7500 or better)
    • Sound: Windows compatible sound card
    • DirectX Version: DirectX 9.0
    • Memory: 128 MB RAM
    • Hard Drive: 1.5 GB free hard disk space
유용한 고객 평가
5명 중 5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5.0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10일
내가 법이다! 저지 드레드의 입버릇이자 원작을 상징하는 명대사지만, 솔직히 게임내내 듣는건 그리 반가운 일은 아니었다. 게임 자체는 매우 평범한 FPS로 제작사인 레벨리온 역시 불후의 걸작까지는 아니라도 할만한 FPS를 만드는 회사이기 때문에 FPS로서는 뭐 딱히 좋고, 나쁘고도 없는 범작. 하지만 레벨리온의 다른 FPS들이 다 그렇듯 총쏘는 부분을 제외하고는 어딘가 좀 모자란 부분이 이 게임에도 있으며 이 게임에서는 묘하게 유저를 짜증나게 만드는 게임 디자인에 그 모자란 부분이 집중되어 있다.

우선 저지 드레드는 법집행자지 무슨 연쇄 살인마가 아니니 좀비랑 뱀파이어(믿기 힘들겠지만 정말로 이런 적이 나온다) 를 제외한 말이 통하는 인간형 적들에게는 무작정 헤드샷을 날리기 보다는 우선 위협과 경고로 항복하게 만들어 체포하는게 결과가 더 좋게 나오도록 되어 있는데, 이게 저놈들을 죽여야 될지, 체포해야될지 괜히 귀찮게 만든다. 단순히 결과 점수만 영향을 준다면 그냥 다 싸그리 쓸어버리면 속시원하겠지만, 이미 체포한 적을 사살하는등의 과도한 행동을 하면 특정 수치가 내려가고, 그게 일정치 이하로 떨어지면 유저에게 게임 진행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패널티가 부여된다. 그래서 총도 조심해서 쏴야하는데 적중에는 대충 항복하는 놈이 있고, 끝까지 날뛰는 놈이 섞여 있어서 난전에서는 매우 스트레스로 작용한다. 덤으로 기껏 만들어 놓은 이 시스템은 후반가면 적이 죄다 좀비랑 뱀파이어뿐이라서 그야말로 무의미해진다.

둘째로 보통 다른 FPS에서는 어쩌다 한두번 나올까 말까한 소위 호위 미션이 게임내내 이어진다. 저지는 시민들의 안전을 지켜야하니 호위 미션이 한두개 있어도 이상할게 없지만, 이 게임은 그게 너무 과도하게 들어가 있으며 호위 대상들은 보통 일반 시민이나 부상을당한 저지이기 때문에 그냥 걸어다니는 짐짝에 종잇장같은 방어력을 가지고 있을뿐이라 사방팔방에서 적이 덤비면 그야말로 속수무책이 된다. 그러다 호위 대상이 죽으면 임무 실패. 엎친데 덮친격으로 NPC들의 AI는 AI라 부르기도 겸연쩍을만큼 형편없어서 어디 끼여서 이동을 안하거나 목표 지점에 도착해도 자기 자리를 못찾고 이상한데 서있어서 유저의 게임 진행을 높은 확률로 사보타지한다. 그야말로 유저 자신의 잘못이 아닌데 게임 플레이가 망하는 상황이 끝도없이 이어진다. 만약 호위 미션 같은거 질색이라면 분명 이 게임도 질색하게 될거다.

셋째는 무기 선택의 제한. 저지 드레드라는 캐릭터 자체의 어마어마한 마초성에도 불구하고 본 게임의 드레드는 다른 현대 FPS 게임들의 주인공처럼 총기를 달랑 두개만 들고 다닐 수 있다. 문제는 이게 권총을 제외한 총기 두개가 아니라 권총을 포함한 숫자라는 점이며 그나마 저지들의 권총인 로기버는 버릴수도, 먹을수도 없는 고정 무장이라 결국 플레이어는 게임내내 무기를 하나밖에 못바꾼다는 얘기다. 물론 로기버는 저지 드레드의 상징과도 같은 총기니 원작 존중 차원에서 고정 무장으로 해놓을 수도 있지만, 그렇다고 저지 드레드가 게임에서도 권총 하나랑 라이플 혹은 샷건 하나만 달랑 들고 다녀야될 이유가 도대체 어디있다는 말인가? 그나마 로기버는 어딘가에서 저지의 시체가 나뒹굴고 있어야 총알을 구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마음대로 사용하기도 곤란하다. 세상에... 이 로기버에 대해서 조금 더 얘기하자면 원작처럼 막 화염탄도 나가고, 철갑탄도 나가고, 폭발탄도 나가고, 자동 추적 총알까지 나가는등 권총인 주제에 별게 다된다. 이렇게 써놓으면 매우 좋은거 같지만 실상 게임내에서는 스탠다드 총알만으로도 모든 상황이 해결되며 다른 총알을 사용할 이유나 시츄에이션 같은거도 없다. 이 정도면 도대체 왜 이렇게 세세하게 만들었나 의문스러워질 정도다.

스토리도 진행하다보면 이게 굳이 저지 드레드를 소재로 게임을 만들 필요가 있었나 싶은 전개를 보여준다. 이세계로 가서 좀비랑 뱀파이어를 총으로 쏴죽이는게 저지 드레드란 작품의 묘미는 아닐테니까. 앞서 말한 체포 시스템이 그나마 이 작품이 저지 드레드란 느낌을 주는 요소였는데, 갈수록 체포 가능한 대상도 없어지고 그냥 둠 비슷한 게임이 되어간다.

결론적으로 FPS로서는 평범하고, 최적화도 잘되어 있지만 멍청한 AI와 지긋지긋한 호위 임무 그리고 종류는 많지만 선택지가 없는 무기등의 단점들과 저지 드레드라는 원작을 잘살리지 못한 스토리 때문에 비추천을 날린다. 아 그리고 목표 지점을 알려주는 네비게이터 표시도 나왔다 안나왔다 하는거도 이해가 안간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08명 중 176명(85%)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0.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19일
I arrested a woman for being fat. The game counted her violation as "illegal parking".

10/10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372명 중 294명(79%)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14.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1월 29일
This is literally the best game ever made. I have no idea what is going on, but I sent a guy to jail for life because he had an annoying voice.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99명 중 94명(95%)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1월 30일
Drokking fantastic. That classic Dredd humor with some surprisingly decent shooting. Arresting perps is satisfying beyond belief. Unlawful posession of a hamster? It's the cubes for you, criminal scum. A cool primary weapon with all of the weapon modes from the comics and some great cutscenes with Dredd being badass as usual. If you want an old-school shooter with great humor and a wacky story-line, this can't be beat. Especially for a $1.34.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75명 중 67명(89%)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5.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1월 28일
Recommended with reservation.

It's short. Six hours max.
The graphics are ancient. They are a bit too colourful in places.
Sometimes enemies fly off when you kill them.
Rescuing hostages in the hospital is a bit maze-like.


However being a childhood Dredd reader I liked it when I played it years ago. Out of curiosity of forgetting what it was like I just bought it again in the Black Friday sale (2014). I had a blast. It's gun and run and flows fast. There is still the odd surprise.

It's a shame it will probably never be re-made and improved and lengthened. Given its short length I can understand why it was panned in reviews years ago. Being a fan I can understand why I liked it.


High-ex.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85명 중 62명(73%)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0.6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1일
You can arrest people for being fat and spam "E" to listen to dredd come out with gems like "Bleeding heart liberals, time to dispense justice"


For a buck during the sales you can't really lose here

10/10 would dispense justice again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32명 중 89명(67%)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4.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3월 10일
They fought the law

and I won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6명 중 15명(94%)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0.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3월 19일
The pros

The story keeps close to the comics delightfully. Your Dread quips are terribly enjoyable (just keep hitting e). Arresting people is fun, the list of charges is amusing. The gameplay is smooth. It's easy to play. If you've ever played a quake game this will come easy to you. Navigation is simple. And the guns are satisfying.

The cons

The visuals are dated. It's a overly bright skin wrap effect at times. Which is ignorable mostly. My main gripe is the scacity of goodie drops. Ammo isn't hard to comeby, but good luck getting a health drop.


I haven't tried multiplayer yet, but I'm looking forward to it.

But for a Judge Dread style shootfest and a good laugh. Even the shortness of the main story can be ignored. It's nicely intense.

A good buy!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8명 중 16명(89%)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5.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1월 29일
Bought this game on PC for the nostalgia from my PS2 days, great decision. Despite its incredibly aged graphics, the fast paced gameplay stands up to the likes of Doom and and other arcade shooters, with the gore to go along with it (decapitations and gallons of blood galore). The storyline is good, leading the player to action around pretty much every corner. But the best part is that you can arrest fat people for obstruction. Seriously, buy it.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3명 중 13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3.7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3월 20일
This game is a trip ! This game was made by Rebellion back in 2005 and is still full of old school goodness.Game play is pretty good and standard FPS controls.Its funny and fun to arrest peeps for just doing nothing lol (kinda sounds like today in age :P ) I say if you looking for some old school FPS fun pick up Judge Dredd : Dredd vs. Death !

I AM THE LAW!!!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30명 중 22명(73%)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3.4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1월 29일
Really fun game and very fun in coop. got it for 89p so a mush buy! you can randomly cuff people for stupid and funny crimes and if you cuff lots you get better score.

. if you have issue getting coop to work use hamchi or tunggle as its the only way i could get it to work with a friend and one of you maybe the only one who can host out of you both.

I AM THE LAW out of 10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32명 중 23명(72%)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0.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월 8일
Ï ÄM ĴŮĐĠË, ĴŮŖŸ, ÄŅĐ ËXËĊŮȚÏÖŅËŖ.Ï ÄM ȚȞË ĻÄŴ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5명 중 19명(76%)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3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6.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18일
출시 전 평가
Like other Rebellion games I've played, I don't think this is a great game. It's old, dated and kindof janky.
And also like other Rebellion games, I still loved it for some reason.
I had fun and I finished the game.
I'm not a massive Dredd fan, but I know enough of it to have enjoyed it here.

As long as you're ok with a slightly janky oldschool Rebellion FPS, it's totally worth picking up in the sale imo.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8명 중 8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6.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27일
Sardonic and quirky humor, simple - almost stupid story arc, naked vampires covered in blood that are in very good shape, zombies that are very much out of shape, and obese people; all there to arrest or kill at your leisure. A very relaxing five to seven hours I must say.

The colorfull, out of date graphics add to the pleasing nature of this arcade shooter; would it be more appropriate for this to have terribly detailed next gen graphics? No, it would lack the cartoonish charm. The game is aging very well.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8명 중 7명(88%)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4.9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2월 4일
출시 전 평가
Judge Dredd: Dredd vs Death is not based on the movie but on the cartoon series. I must admit I'm not familiar with the cartoon but a First Person Shooter in a Sci-Fi Universe (cyberpunk) is always right in my book.

The game launched in 2005 and even back then the graphics were pretty bad, just compare this game to Quake 4 or FEAR.... I didn't mind the graphics much but it's obvious why this game didn't do well in the ratings.

The story is not that great either just the 'things go to hell, kill bad guy' type of story. Gameplay is just what you would expect from an old FPS and the A.I. is not very good.

Perhaps the game is not that great but I'm still going to recommend it, simply because I had a good time playing it and I loved the cyberpunk theme and atmosphere. This game is not for everyone so I only recommend it to FPS fans who don't mind bad graphics and love sci-fi.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8명 중 7명(88%)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15.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2월 26일
Admittedly this game hasn't aged brilliantly... That being said it is a lot of fun to play, the shooting mechanics are solid and you are a non Dredd fan you might as well pick it up during a sale. also the low price makes it a perfect way to treat your friends at christmas without going out of pocket or resorting to buying bad rats. Now as a Judge Dredd fan I can say that in my opinion the Dredd universe is faithfuly represented, the storyline covers Dredd's general duties for example foiling bank robberies, arresting perps for low level crimes and generally applying the law to the means streets of Mega-City-1. The storyline also covers the more radical elements of Dredd's universe, the dark Judges escaping for example; this is the main plot point, hence the name Dredd Vs Death. Other threats Dredd will have to tackle are zombie and vampire infestations, dark cultists and the mad scientist Dr Icarus. If you are a fan of the comics you will likely notice many references to them in the game. The other part of the game aside from the main Dredd focused storyline is arcade mode, this pits the player in a challenge map pitted against infinitely respawning enemies usually with a time limit or number of kills that have to be reached as the win condition, although these aren't as fun as the main storyline they lightly reference the comics, such as playing as DeMarco P.I in one map. Overall I would say buy it if it's a sale and you want something to give your friends which is inexpensive, fun to play and most importantly, not bad rats. On a side note this is probably the most faithful recreation of the Dredd universe in video game.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7명 중 6명(86%)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6.0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월 4일
Dredd vs. Death plays like a stripped down version of Timesplitters, complete with self-aware humor and weird sci-fi. Fans of Judge Dredd will appreciate what the game has to offer, but others may find it too dated for their tastes.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1명 중 8명(73%)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0.8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2월 31일
The controls are terrible, the voice acting is worse than a disney channel cartoon, the graphics look like Sega, and there is less story than cereal box cartoon.

But I got to arrest a really fat old lady for a traffic violation while a horde of vampires ravenged the town... Justice...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5명 중 10명(67%)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5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2.7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2월 4일
recommended to anyone who's a fan of judge dredd comics and the judge judy tv series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4명 중 4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6.5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3월 19일
Fun-ish game but nothing to see here
Arresting is fun at first but sometimes it's mandatory and it gets boring fast
Recommended at current -85% sale

Edit: missed oppurtunity "What is law"
Same Edit: Final boss is a joke, easiest part in whole game
Edit Again: The 4 hours is the 4 hours that took me to finish the game and I spent a lot of time searching for people I need to rescue at times and on some other things so it's like 2-3 hours if you don't get stuck like me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