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toxic waste spill finds its way into the water supply, causing the recently deceased to rise from their graves. Now it's up to you to blast your way through the hordes of undead if you're going to escape the city. On the way to your rescue, you'll search stores and houses for supplies, and trade with other survivors.
출시 날짜: 2012년 12월 7일
이 제품의 인기 태그:

Dead Pixels 구매

게임 정보

A toxic waste spill finds its way into the water supply, causing the recently deceased to rise from their graves. Now it's up to you to blast your way through the hordes of undead if you're going to escape the city. On the way to your rescue, you'll search stores and houses for supplies, and trade with other survivors.

With three game modes, hundreds of items, weapons and grenades, and a city that is never the same twice, there is always something new hiding round the corner in Dead Pixels.

When the Dead Start Walking, It's Time to Run.

Key Features:

  • Over 100 weapons, grenades and items
  • A procedurally generated city, that's different every time you play
  • 3 different modes of play
  • 4 different difficulty modes
  • Single player and two player local co-op
  • Online leaderboards
  • 30 achievements

시스템 요구 사항

    Minimum:

    • OS:Windows XP
    • Processor:Intel Core 2, 2ghz
    • Memory:512 MB RAM
    • Graphics:128 MB Video RAM and at least Shader Model 2.0
    • DirectX®:9.0c
    • Hard Drive:200 MB HD space
유용한 고객 평가
1명 중 0명(0%)이 이 평가를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
94 개의 게임 보유 중
평가 45 개
0.4 시간 기록
그냥 심심할때 친구들이랑 같이 패드잡고 미친듯이 좀비잡으며 즐기는 게임 ㅋ
그 패드에서 느껴지는 진동은 어루말할수없지 ㅇㅂㅇ
하튼 2.99달러 그 이상의 가치는 충분히 해내는 게임
게시 일시: 2014년 2월 8일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35명 중 30명(86%)이 이 평가를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
974 개의 게임 보유 중
평가 62 개
6.0 시간 기록
Bought this game as i had a spare bit on funds in my steam wallet and didnt know what to buy so looked through the cheaper games and saw this and thought "OK i will give it a go it doesnt cost that much",and i am really glad that i did.
As soon as i had downloaded and started to play i thought i was watching a pixelated grind house flick on my pc,then the game started and the simplicity of the game was plain to see,go from one side of the screen to the other collecting items and shooting zombies as you go.Then i got to a point where i realised i had made a mistake and then started again,sooner or later the zombies get tougher (boss enemies and the like) and thats when you realise that upgrading your guns and having a certain amount of health packs is of dire neccessity.Now the graphics are ok,sounds and music repeat too much and there is no story to speak of (just get to that damn helicopter and escape),but this is another game that shows that gameplay matters more than all these things and that all a game needs to be sometimes is just FUN.Fancy graphics,music,voice overs,script none of that matters if the gameplay mechanics are no good or broken and the games no fun.
Well i think that this game has that one main element that lacks in even some big triple AAA titles in spades and for that i whole heartily reccommend this game to anyone who wants a good blast of fun.
게시 일시: 2014년 5월 26일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4명 중 4명(100%)이 이 평가를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
43 개의 게임 보유 중
평가 7 개
10.5 시간 기록
This game is such a simple concept, but still entertains me when I return to it. Being an arcade style game, the story is nothing special, the character is bland, but it still has it's charms. The artwork is simple, but so appealing. The weapons are satisfying and conserving ammo is entirely necessary. The melee seems odd, and a bit too weak. Melee weapons could be an appreciated addition, if made right. The gameplay is what makes this game great. The weapons feel like they have impact, and you can choose to run and gun, take out the enemies in front of you, or save time and ammo by running through the mobs awaiting you. Looting houses is fun, sorting out the things you need and the things you dont need, but why not be able to explore the house? It could be a bit boring if it wasn't done right, but it would be more entertaining than a blank menu, and all the zombies stopping dead in their tracks until you get out. It's a good game, but a flawed one. I like it, especially the fact that there is 2 player local co-op. I give it a 6/10. It's worth a try, especially if you feel like a good arcade game.
게시 일시: 2014년 6월 14일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2명 중 2명(100%)이 이 평가를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
20 개의 게임 보유 중
평가 8 개
5.9 시간 기록
You can sell toilet paper for over $100
9/10
게시 일시: 2014년 6월 1일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1명 중 1명(100%)이 이 평가를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
66 개의 게임 보유 중
평가 24 개
4.2 시간 기록
Price < worthwhile
게시 일시: 2014년 4월 25일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3명 중 3명(100%)이 이 평가를 유용하다고 평가했습니다.
2,270 개의 게임 보유 중
평가 10 개
5.2 시간 기록
좀비를 소재로 한 수많은 게임들 중 장르 구분없이 내가 최고로 뽑는 게임은 텔테일의 워킹데드다.
2순위로는 Dead Rising, Dead Island 를 버리고 바로 이 게임 Dead Pixels 를 추천하고 싶다.

도로 한블럭씩 이동하면서 최종 목표지점까지 살아남는것이 목적이다. 좀비를 죽여 돈을 모으고, 빈 건물로 들어가 아이템을 챙기며, 한 블럭당 위치하고 있는 상점에 들어가 무기와 탄약을 구매한다. 상점에서는 캐릭터의 능력치를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초반부터 좀비를 죽이기가 쉽지만은 않다. 총의 데미지도 약할 뿐더러 탄약 또한 극히 적다. 다행히 이 게임에선 근접공격이 가능하여 탄약을 소모하지 않고 열심히 패드 버튼을 누르며 찔끔찔끔 데미지를 주어 돈을 모을 수 있다. 이런 면에서 총검술이 엔딩을 보러 가는 길의 반을 차지한다고 봐도 이상할 게 없다. 팁 하나 적어보자면 돈이 모이는데로 근접공격 스킬부터 마스터해두면 그 후에는 너무나 수월해진다. 심심하면 터지는 크리티컬 데미지로 좀비들을 녹여 돈이 남아도는 현상을 보게 될 것이다.

패드를 갖고 있다면 재미는 배로 늘어난다. 조작도 간편하고 진동을 완벽히 지원한다. 뒤로 갈수록 강한 무기들, 빠른 연사속도를 가진 미니건이 나오는데 그 무기들을 사용해보면 절대 패드를 놓칠 수 없을걸?

3달러라는 저렴한 가격, 그리고 몇 번의 인디번들 품목에 들어가서 많은 사람들이 이 게임을 갖고 있지만 친구들 중 절반 이상이 플레이를 해보지 않았다. (게임은 하려고 사는게 아니라 모으려고 사는 것이지...암요...) 썩히지 말고 빨리 해보시길...
게시 일시: 2013년 11월 28일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