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crazy action-adventure platformer... In Hell.
사용자 평가:
최근:
대체로 긍정적 (평가 81 개) - 지난 30일 동안의 사용자 평가 81건 중 76% 가 긍정적입니다.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2,288 개) - 이 게임에 대한 사용자 평가 2,288개 중 87% 가 긍정적입니다.
출시 날짜: 2012년 10월 3일

로그인하셔서 게임을 찜 목록에 추가하거나, 팔로우하거나, 관심 없음으로 표시하세요.

한국어(을)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 제품은 귀하의 로컬 언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구매하기 전에 아래에 있는 지원하는 언어 목록을 확인해주세요.

Hell Yeah! Wrath of the Dead Rabbit 구매

이 게임이 포함된 패키지

Hell Yeah! 구매

3 가지 포함된 항목들: Hell Yeah! Pimp My Rabbit Pack, Hell Yeah! Virtual Rabbit Missions, Hell Yeah! Wrath of the Dead Rabbit

장기 주간 세일! 2016년 8월 29일 까지

 

게임에 대해

Hell Yeah! is a crazy action-adventure platformer... In Hell.

You are Ash, a devil rabbit and the prince of Hell. When some jerk finds it funny to post your secret intimate photos all over the Hell-ternet, you get VERY angry.

Time to seek out the bastard and destroy him once and for all. While you’re at it, why not use this incredible journey to kill everybody else?

It’s you against all Hell. It’s Hell Yeah!

Key Features:

  • Tension-relieving faux-gore action Hell Yeah! helps you clear your mind after a bad/frustrating/boring day at work. Achieve this by exploring the four corners of Hell and exterminating monsters in a cheerful yet challenging atmosphere.
  • Drill to kill shooting is fun but shooting from a super sawing jetpack that can drill through walls and squash monsters into chunks is better. Hell Yeah! gives you full frontal violence in your face.
  • This game is too BIG for you 10 huge game worlds with secret areas and side quests, hundreds of objects, weapons and monsters to collect. If you’re a completionist, you’re screwed man.
  • Help us make Hell a cleaner place there are 100 unique monsters to exterminate in Hell Yeah! Some are rude, others are really ugly but they all equally deserve to DIE!
  • 'Finish him' moves that will make your mama cry inflict ultimate humiliation on the monsters of Hell using over 30 deadly “Finish him!” mini-games.
  • Pimp my drill collect loot and spend your cash in big shops where you can buy bigger guns and awesome upgrades for your ride. The donut driller skin and the ‘Sploding Carrot missile launcher make a lovely combo.

시스템 요구 사항

    • OS: Vista/Win7
    • Processor: Intel Core 2 DUO @ 2.4 GHz/Athlon 64 X2 4200+ & above
    • Memory: 1 GB RAM (2 GB on Vista)
    • Graphics: DirectX 10 compatible graphic card with at least 512 MB RAM
    • DirectX®: 10 and above
    • Hard Drive: 2 GB
    • Sound:
고객 평가
고객 평가 시스템이 업데이트되었습니다! 자세히 알아보기
최근:
대체로 긍정적 (평가 81 개)
전체:
매우 긍정적 (평가 2,288 개)
가장 유용한 평가  전체
14명 중 12명(86%)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추천
5.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2월 4일
지옥 토끼의 몬스터 사냥 대작전!

더 케이브와 더불어 세가의 망할 지역제한 정책 때문에 엄하게 같이 지역제한이 걸려버렸던 인디 게임. 이번에 세가가 지역제한 정책을 철회했을 때 더불어 같이 풀렸다. 덕분에 오랫동안 손가락만 빨고 있었던 상황이 해결된 셈.

메트로배니아 게임치고 난이도가 쉬운 편이다. 기본적으로 각 던전의 구조가 어렵게 꼬여있지 않고 적들을 물리치는 것도 큰 어려움은 없다. 세이브 포인트도 자주 등장하는 데다가 몬스터를 쓰러뜨리고 나면 죽어도 몬스터가 다시 젠되지 않는 등, 사망에 대한 페널티도 적은 편이다.

몬스터에게 마무리 일격을 날릴 때 등장하는 다양한 미니게임들과 컷씬들은 이 게임의 가장 큰 매력 포인트다. 미니 게임 자체는 크게 어렵지 않아 가볍게 즐길 만 하며, 몬스터들을 사정없이 도륙해버리는 컷씬들은 한결같이 엄청난 유쾌함을 선사해준다. 단, 후반 쯤 가면 이것도 꽤 익숙해져서 조금 지루해진다. 컷씬 생략 좀 넣어줬으면 좋았을텐데 말이다.

그 밖에는 사냥한 몬스터들을 노역으로 부릴 수 있는 죽음의 섬이라던가, 추가적인 챌린지 미션을 즐길 수 있다는 것, 그리고 주인공 토끼를 꾸며줄 수 있는 커스터마이징 같은 것도 있어 깨알같이 즐길 거리가 많은 게임이기도 하다.

쉽고 가볍게, 그리고 유쾌하게 즐길 수 있는 메트로배니아 게임. 참고로 이걸 만든 개발사의 후속작이 이전에 본인이 즐긴 적이 있는 Poof였다. 흠..............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3명 중 3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9.4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7월 13일
재밌지만...... 컨트롤 어렵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명 중 2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14.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3년 11월 26일
게임자체가 쉽고 연출이 다양한게 매우 매력적입니다만........... 그 다양한 연출도 중반이상 가면 전에 쓴거 다시 쓰는 재탕이더군요 OTL 또한 도전과제따기가 매우 쉽습니다..저도 1개빼고 다 땄네요 도전과제를 노린다면 사는 것도 좋을듯합니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2명 중 2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2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비추천
7.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6월 15일
무료로 받은 제품
옛날에 세가에서 공짜로 베포할 때 받았던 물건이라 나쁜 평가하기 좀 그렇긴 하지만 그래도 게임은 별로다.

옛날 게임이라 그러겠지만 프레임이 너무 낮고 만화적 잔혹함이라고는 하나 쓸데없이 잔인함. 90, 00년대 엽기 코드(그때 나온 게임이니 당연하겠다만)가 너무 낡은 느낌이 든다.

이걸 돈주고 샀으면 욕나왔을듯.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1명 중 1명(100%)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1명이 이 평가가 재미있다고 함
비추천
5.8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4년 1월 9일
재미없다. 엔딩볼때까지 계속 같은 짓만 반복하게 만듬.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8명 중 2명(25%)이 이 평가가 유용하다고 함
추천
0.1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17일
아 존나 기염기염하넼ㅋㅋㅋ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1.7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5년 1월 3일
2D 액션 플래포머 게임. 죽은 토끼가 모종의 사건으로 인해 큰 분노를 하게 되어 온갖 괴물들을 해치운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이하고 개성 있는 스테이지가 있고 각 스테이지마다 곳곳에 있는 이름 있는 괴물들을 해치우며 진행하는 식이다. 제목도 그렇고 게임의 화면을 보면 뭔가 강렬하고 대단히 긴박하게 재미있을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아쉽게도 게임의 '재미' 면에서 아주 훌륭하다고 볼 수는 없다. 다양한 괴물 척살 연출 등은 웃기기도 하고 재미있기도 하지만 플래포머 게임으로서의 재미는 심심하다. '난이도'에 그 이유가 있다고 보는데, 게임이 별로 어렵지 않다는 것이 문제이다. 그냥 별 노력 없이 술술 지나가게 되고 그래도 이름 있는 괴물들이 구석구석에 있는데 그들을 처리하는 것 역시도 크게 어렵지 않다. 아니, 쉽다. 이런 부분이 게임 초보자라든가 아니면 라이트 유저에게는 어렵지 않게 게임을 끝낼 수 있다는 장점으로 작용할 수도 있겠지만 그건 사람마다 다를 일이다.

어쨌든 게임 자체의 완성도는 잘 되어있는 편이다. Sega에서 만들었으니 완성도 면은 흠잡을 데가 없을 것이다. 진행하며 획득하는 돈을 가지고 업그레이드를 할 수도 있고 외양을 꾸밀 수도 있다. 영어의 난도도 높지 않은 편이라서 적당히 이해하는 데에도 어렵지 않다. 세계 구성이라든가 그래픽 부분은 꼼꼼히 잘 그려내었다.

이 게임을 전체적으로 보자면 완성도는 훌륭한데 게임의 재미가 그에 좀 덜 미친다고 볼 수 있을 것이다. 너무 쉬운 난이도 때문에 공들인 수많은 부분들이 너무 시시하게 느껴지는 것이다. 난이도의 완급 조절을 좀 더 해서 헤쳐나가는 재미를 느낄 수 있었다면 좋았을 것이다. 할인은 종종 하는 편이니 독특한 비주얼의 게임을 하나 마련하고 싶다면 구매해도 좋을 것 같다.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0.3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16일
잠깐 해보왔는데 재미있는 게임 같아요. 간단한게즐길 수 있는 게임인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좋은 게임을 만났내요.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추천
0.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21일
세가형은 죽지않았어..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
비추천
0.2 시간 기록
게시 일시: 2016년 2월 20일
DirectX9 Let me be. SEGA :(
이 평가가 유용한가요? 아니요 재미있음